"콜마이네임"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작가 : 머리가 짱크신 고객님(길이)



알바가 나의 별명을 불러주기 전 나는


다만 


"아메리카노 주문하신 고객님"에 지나지 않았다.





알바가 나를 불러 주었을 때


나는 그에게로 가서


"머리가 짱 크신 고객님" 이 되었다.





알바가 나를 불러 준 것 처럼


이 머리 크기에 맞는 별명을 불러다오.


쥐구멍이라도 찾아가서 숨어버리고 싶다.





우리는 모두..무엇이 되고 싶다.


나는 너에게 


큰머리로 남고 싶지 않다...ㅠ_ㅜ





존경하는 김춘수 시인님의 꽃을 각색해 보았습니다.ㅠ_ㅜ




LG Electronics | LG-F160S | 1/24sec | F/2.4 | 0.00 EV | 4.6mm | ISO-600 | Flash did not fire | 2014:01:26 19:32:42



..........



저작자 표시
신고

+ Recent posts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