많은 고민을 했습니다...;;

사실 기존에 쓰던 <<소니 MDR-EX71>> 음질에 상당히 만족하고 있었는데..

문제는 내구성...

장난 아닙니다..-_-;; 어떻게 한달에 한개꼴로 망가지는지;;

사실 제가 험하게 쓰기는 하지만..

지금껏 이리도 잘 망가진 이어폰은 처음입니다.;;

그래서 다른 이어폰을 고민했습니다.

가능하면 A/S잘되는것으로...

10만원을 넘어가는 이어폰을 찾아보고 있었지요..

마음에 드는 모델을 추려 봤습니다.

SHURE E4C, SHURE E3C, SUPER FI 5 PRO, SUPER FI 5 EB..

전부 17만~30만 사이에 들어갑니다.-_-;;

한참을 고민했습니다.

귀도 막귀인데..

이렇게까지 무리 할 필요가 있을까?;;;

과연 MP3 보다 비싼 이어폰으로 들으면..

천상의 소리가 날까?

이어폰 잭에 금도금이 되어 있다던데;;

내귀에 금 두른것도 아닌데..

과연 이런것이 중요할까?


고민을 해보니..-_-;;

제가 미친놈처럼 느껴지더군요..

돈도 없으면서...멀 이리 비싼걸 질러 대려는지..

다시 마음을 돌려 소니 MDR-EX71를 살펴보다가..

그래도 내구성이 마음에 걸려 MDR-EX85를 주문했습니다.

배송료 까지 5만원 정도 나왔네요..

이것도 제 분수에 상당히 비싼건 알지만..

그래도....막귀이기는 해도..

MDR-EX71에 익숙해져 버린 제 귀가.-_-;

다른 이어폰으로 들으면 살짝 거부하기 시작하네요;;;




어쩌면 정신 나간눈으로 30만원 가량하는 이어폰을 지를 뻔했습니다.

물론 매니아 님들께서는..^^

30만원도 아깝지 않은 전율을 줄꺼라 하시겠지만..

제 막귀는 전율을 만끽하기에 아직 너무 부족해서.^^

마음 편히 먹고 EX85를 주문했습니다.^^

  1. Favicon of http://lazion.com BlogIcon 늑돌이 2007.03.27 17:45 신고

    저도 덜덜덜 떨면서 PX200을 샀었죠. 요즘은 한 20% 정도 값이 떨어진 듯... -_-;;

    • Favicon of http://iamgil.com BlogIcon 길OI 2007.03.28 08:35 신고

      PX200 찾아보니.^^

      하나 가지고 싶어지네요.ㅎㅎ;;;

+ Recent posts